Copyright © Sun

o mar

Narrative Space: single channel video(32” monitor, 730x430mm), wooden partition with a digital print(1100x2000mm), mirror(300x450mm), metal wave(H:1350mm)






내가 읽지 못하는 소리의 태양이 푸른 빛을 내리던 굴절의 첫 바다.
The very first sea with glitching blue light and unheard sound of the sun.

가상과 현실의 공간은 반복적으로 중첩되고 전복된다. 키 큰 가벽에 뚫린 창은 스크린의 가장을 하고 그 너머에 책의 형상을 한 오브제를 상영중이다. 오른쪽에는 가벽과 꼭 같은 모습의 푸른 벽과 이번에는 물질적 창인 선명한 스크린에 바다가 구겨진다. 둘은 내재된 가상과 물질성을 반대로 가지며 쌍둥이처럼 섰다. 가벽의, 가상의 스크린 뒤의, 가상의, 책은 텍스트를 잃고 바랜 푸른 페이지를 반사하며 다시금 신기루의 가상과 현실을 복기한다.
The virtual space and the real space is repetitively overlapped and overturned. A temporary buildings of wall to the left has a screen-shaped hole that showing a codex-form objet behind. To the right, there is a twin of the wall painted with fading blue presenting an image of distorting fake-plastic-sea. And then there is another virtuality in the codex mirror reminding the fact that you are standing in the fake world looking at elaborated labyrinth of repeating cycle between the virtual and real.